페이스북

카카오톡
ID:dermamall

자동로그인 |  회원가입 |  아이디/비번 찾기 |  FAQ
더마몰
HOME
>
뉴스
뉴스

서울아산병원, ‘정밀의료 통합 플랫폼’ 자체 개발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더마몰_ 작성일20-04-14 12:21 조회488회 댓글0건

첨부파일

본문

40만여 명 암 환자 데이터 기반…유전체 정보 및 임상 기록 한 눈에
 
20200413124241_5e93dfb191d7a_1.jpg
▲서울아산병원 암병원 의료진이 말기 암 환자의 유전체 정보와 임상 기록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정밀의료 통합 플랫폼을 활용해 최적의 치료계획을 논의하고 있다 (사진= 서울아산병원 제공)

[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] 

 
같은 암이라고 해도 환자 개개인마다 유전체 정보가 달라 암 발생 기전과 치료 효과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환자 맞춤형 정밀 의료를 실현하기 위해 유전체 정보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.

서울아산병원은 병원에서 치료 받은 암 환자 40만여 명의 데이터를 활용해 환자의 유전체 정보와 검사, 수술, 약제 등 임상 기록을 한 눈에 볼 수 있게 하는 ‘정밀의료 통합 플랫폼’을 자체적으로 개발했다고 13일 밝혔다.

정밀의료 통합 플랫폼은 지난 3월 초부터 실제 암 환자 진료 및 연구에 적용되고 있다.

그 동안 의료진이 환자의 다양한 임상 기록을 파악하기 위해 각각의 기록을 확인해야 했으며, 별도의 시스템을 통해 환자의 유전체 검사 정보를 확인해야 하는 등 의료 정보를 통합적으로 파악하기 힘들었다. 

하지만 정밀의료 통합 플랫폼은 환자의 유전체 정보와 임상 기록을 그래프, 표 등으로 한 눈에 보기 쉽게 시각화해, 의료진이 최적의 맞춤형 치료법을 효율적으로 찾을 수 있게 돕는다. 

나아가 정밀의료 통합 플랫폼은 임상시험관리시스템과 연계해 기존 방법으로 치료가 힘든 환자들이 새로운 치료 기회를 효과적으로 얻을 수 있게 했다.
환 발생 기전을 알 수 있는 바이오마커와 신약을 개발하기 위한 연구에도 사용된다. 서울아산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환자의 유전체 정보 및 임상 기록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유전체 변이 보유 여부, 치료 시행 여부 등 연구자가 원하는 다양한 조건을 설정해 연구 대상 집단을 생성할 수 있다. 

정밀의료 통합 플랫폼은 진단 및 치료 과정에서 얻은 환자의 조직을 보관해 연구용으로 활용하는 조직세포자원센터와도 연계해 검체 정보를 맞춤형 치료와 바이오마커 기반 신약 개발에 활용할 수 있게 했다. 

모든 데이터는 환자 개인 정보 보호를 위해 모두 임상연구심의위원회(IRB)의 허가를 받아 비식별화 후 활용된다. 

박승일 서울아산병원 진료부원장은 “해외로부터 정밀의료 플랫폼을 도입해 사용하는 경우는 있었지만, 국내 의료진의 경험과 개발 기술로 자체적으로 구축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”라면서 “아직 암 치료 및 연구에만 적용되고 있지만 향후 다른 질환에도 적용해 맞춤형 의료에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게 지속적으로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다”라고 밝혔다.    
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(ed30109@mdtoday.co.kr)            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처음으로
회사소개   서비스이용약관   개인정보 취급방침 제휴카드 무이자 혜택 | 상단으로

회사명 더마몰(주) 주소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611 현경빌딩 3층
사업자 등록번호 314-81-37759 대표 한동옥 전화 02-549-7999 팩스 02-3448-4999
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2015-서울강남-01932호 직업정보제공사업신고번호 J1200020150011 개인정보관리책임자 한동옥
Copyright © 2001-2013 더마몰(주). All Rights Reserved.